지방경찰청
총 게시물 1,790건, 최근 0 건
 

 

[대전] 종합치안활동으로 평온한 명절 치안확보

소통위주의 교통관리로 교통 사망사고 0건, 부상자 41명 감소
기자명 : 장예원 입력시간 : 2018-09-27 (목) 14:18
3.PNG

대전지방경찰청(청장 이상로)에서는 평온한 추석명절 치안 확보를 위해 기능별 종합치안대책을 단계별로 추진하였다.
1단계 기간(9.10~19, 10일간)에는 금융기관·금은방 등 현금다액취급업소(2,444개소) 위주의 방범진단과 점검을 실시하고, 주택 침입절도 예방을 위한 홍보활동도 병행하여 자위방범체계 구축에 집중하였으며,
2단계 기간(9.20~26, 7일간)에는 지역경찰·형사·교통·상설부대 등 가용경찰력을 최대한 투입하여 범죄 취약지에 대한 선제적 예방활동과 소통·안전위주의 교통관리를 실시하였다.
그 결과, 추석연휴 기간 동안 살인, 강도는 단 한건도 없었으며, 절도사건은 전년대비 111건에서 83건으로 25.2%가 감소하였고, 가정폭력은 전년대비 103건에서 118건으로 14.6% 증가하였으나 전체적으로 평온한 추석명절 치안을 유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원활한 교통소통과 안전 확보를 위해, 고속도로 진출입로와 혼잡예상지역 67개소에 경찰력(1일 214명)을 집중배치·관리하고, 안전한 귀성·귀경길이 되도록 교통방송(73회), 교통안내(105회), 트위터(315회) 등 다양한 교통소통채널을 통해 교통정보를 제공하여 편안한 추석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하였으며, 그 결과, 지난해 비해 일부 교통량이 증가하였지만 전체적으로 원활한 교통흐름을 보였고, 특히, 교통사고는 추석명절대비 전년 66건에서 올해 47건으로 28.8%가 감소하고 부상자는 전년 102명에서 올해 61명으로 40.2% 감소하였으며 사망자는 한명도 없는 등 대형교통사고 없이 평온한 추석 명절 분위기를 이어갔다. 
대전경찰 관계자는 “추석명절 이후에도 안전한 대전 치안을 위해 시민과 소통하고 지역특성에 맞는 맞춤형 순찰활동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특수경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특수경찰신문 / 발행인/편집인 : 이주태 / 발행(등록)일자:2012년 2월1일 서울시 동대문구 망우로 21길 97-9 / TEL:02-2213-4258
등록번호 : 서울 아01956 / 청소년보호책임자:이하영
Copyright ⓒ 특수경찰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