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경찰청
총 게시물 1,765건, 최근 0 건
 

 

[대구] 38년 전 잃어버린 실종아동 가족 품으로

기실종자에 대하여 원점에서 재수사하던 중, 해외에 입양된 사실을 발견하고 가족과 상봉주선
기자명 : 장예원 입력시간 : 2019-01-31 (목) 11:32
114.PNG

대구지방경찰청에서는 38년 전 대구 동인동 대구예식장에서 3살 아동을 잃어버려 지금껏 찾고 있던 부모님이 경찰관의 도움으로 극적으로 상봉 할 예정이다.
장기실종수사팀은 과거 1970~80년대 길에서 잃어버린 무연고보호아동의 경우 해외로 입양된 사례가 많은 것을 알고, 대구의 한 보호시설의 협조를 받아 확인 하던 중, 실종아동의 아버지가 제출한 사진과 닮은 얼굴을 발견하게 되었다.
이 아동의 입소카드를 확인하였더니, 그간 찾고 있던 실종아동 김○○(남, 당시 3세)과 일치하였고, 1981. 12. 20. 대구예식장 앞에서 발견되어 보호시설로 인계된 것도 확인하였다.
또한, 이 아동은 입양기관을 통해 미국으로 입양된 사실을 확인하여, 외교부 협조요청과 당시 입양 한 사람의 주소지로 편지를 보냈지만, 해당 수취인이 살지 않는다면서 편지가 반송되었고, SNS 해외입양인 그룹에도 글을 올렸지만 아무런 소식이 없이 시간만 흘렀다. 
그러던 중, 한국경찰이 아동을 찾는다는 소식을 들은 미국 내 한 입양인의 도움으로 이 아동과 직접 연락할 수 있었으며, 더 정확성을 기하기 위하여 국제우편으로 실종아동의 DNA 샘플을 송부 받아 아버지의 DNA 샘플과 비교 의뢰하였더니 최종적으로 친자관계임을 확인할 수 있었다.
아버지는 아동을 찾았다는 소식에 38년 동안 찾고 있었는데 믿기지 않는다며 하염없이 눈물을 흘리며, 아동을 만나게 도움을 준 경찰에 감사의 인사를 잊지 않았다.  
실종아동은 지금까지 자신이 버려졌다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실제로 부모님이 잃어버려 지금까지 찾고 있다는 말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면서 가족을 찾게 되어 너무 기쁘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들은 2019. 1. 30.(수) 대구지방경찰청에서 상봉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특수경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woni0111@nate.com
 


 
특수경찰신문 / 발행인/편집인 : 이주태 / 발행(등록)일자:2012년 2월1일 서울시 동대문구 망우로 21길 97-9 / TEL:02-2213-4258
등록번호 : 서울 아01956 / 청소년보호책임자:이하영
Copyright ⓒ 특수경찰신문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