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총 게시물 878건, 최근 0 건
 

 

말콤 C. 펜윅 선교사의 한국선교 130주년 기념-세계한인침례대회 열려

전태식 목사 “주의 종은 오로지 하나님 말씀만 전해야 한다”
기자명 : 신연욱 입력시간 : 2019-05-09 (목) 09:24
1557358308389.jpg

지난달 30일부터 53일까지 홍천 대명 비발디 파크 리조트에서 침례교 신앙을 국내에 처음 전한 말콤 C. 펜윅 선교사의 한국선교 130주년 기념 및 세계한인 침례인대회가 열렸다.

대회는 박종철 총회장을 비롯한 전태식 목사(서울진주초대교회) 등을 강사로 진행됐다.

박종철 총회장은 오래 전에 미국 남침례회 한국선교부(IMB) 선교사들의 선교에 의해서 한국침례교회는 그 뿌리를 내리기 시작했고, 성장의 기틀을 마련하고 오늘에 이르게 됐다면서 우리보다 훨씬 더 오래 전에 한국에서 그 열악한 환경을 온 몸으로 받아내면서 한국인들에게 복음을 전했고 교회를 세웠다고 밝혔다.

박 총회장은 또 말콤 펜윅 130주년 기념 및 세계한인침례인대회에서 가장 중요한 프로그램은 과거 한국에서 선교 사역하시던 선교사님들을 초청해서 우리와 함께 하는 시간을 가졌다면서 하나님을 믿는 신앙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은혜를 잊지 않는 감사의 자리였다고 덧붙였다.

박 총회장은 특히 현재 생존해 계신 70여분 선교사님들 가운데는 최고령으로 90여세에 이른 분들도 계시고, 몇몇 선교사님들은 거동조차 어려운 분들도 있지만 우리 교단 총회의 초청에 기꺼이 응하시고 30여분이 한국을 방문 했다면서 그들은 여전히 한국어를 잊지 않고 소식을 전해 주심에 감사함이 넘치지 않을 수 없다고 전했다.

전태식 목사.jpg

이와 함께 저녁 집회 강사로 나선 전태식 목사(서울진주초대교회)나는 하나님의 종인가?’란 제하의 말씀을 통해 예수님은 요한복음 334절에서 하나님의 보내신 이는 하나님의 말씀을 하나니 이는 하나님이 성령을 한량없이 주심이니라라고 하셨다면서 하나님이 보내신 주의 종은 오로지 하나님의 말씀만 전해야 한다고 피력했다.

그는 특히 주의 종들이 먼저 하나님의 말씀을 경외하고 두려워해야 한다면서 하나님은 말라기 선지자를 통해 당시 제사장들이 하나님을 공경하지도 않고 두려워하지도 않고 있다며 책망한 사실을 언제나 인지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전 목사는 이와 함께 오늘날에도 많은 주의 종들이 하나님을 공경하지 않고 두려워하지 않는다면서 그러나 주의 종들은 성도들에게 하나님을 공경하고 두려워하라고 전하기 전에 내가 먼저 하나님을 공경하고 하나님을 두려워해야 한다고 강조 했다.

전 목사는 특히 예수님은 요한복음 1421절에서 나의 계명을 가지고 지키는 자라야 나를 사랑하는 자니 나를 사랑하는 자는 내 아버지께 사랑을 받을 것이요 나도 그를 사랑하여 나를 나타내리라고 하였다면서 하나님을 사랑한다면 하나님의 계명을 지켜야 하고 하나님의 계명을 지킬 때 하나님의 사랑을 받고 하나님께서 함께 해 주신다고 덧붙였다.

기침 총회는 이번 대회를 통해 펜윅 선교사뿐 아니라 다른 침례교 선교사들도 조명하면서 그들이 한국교회에 남긴 유산들을 조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30일 개회예배는 오관석목사(하늘지번교회 원로목사)더불어 일어나라란 제하로 설교를 했으며, 저녁 집회 시간에는 김성로목사(춘천한마음교회)부활의 주를 만나라제하로 메시지를 전했다.

이와 함께 1일에는 이정훈 교수가 세계관 전쟁과 한국교회의 대응전략’, 김두현 소장(21세기 목회연구소)‘ACT 29 교회의 틀등의 주제로 세미나 강사로 등단해 선교에 대한 전반적인 부분에 대해 조명하고 조망하는 시간을 가졌다. 문화 영성(김경옥교수), 건강특강(조용석 원장) 등의 시간을 진행했다.

 


 
특수경찰신문 / 발행인/편집인 : 이주태 / 발행(등록)일자:2012년 2월1일 서울시 동대문구 망우로 21길 97-9 / TEL:02-2213-4258
등록번호 : 서울 아01956 / 청소년보호책임자:이하영
Copyright ⓒ 특수경찰신문 . All rights reserved.